일간지 표절 의혹 제기에 “전적인
Uncategorized / October 23, 2018

일간지 표절 의혹 제기에 “전적인 허위” 정정보도 요구정부인사·정치인 석사학위 논란 ‘마스터 게이트’도 확산 Solar Decathlon(SD)은 학생들이 팀을 만들어 일반 치수의 태양광 발전 주택을 설계하고 짓는 국제 대학 대회다. 세계 굴지의 R&D와 설계팀이 만든 기술과 혁신을 볼 수 있는 SD는 안락하고, 살기 좋으며, 지속가능하고, 완전한 기능성을 자랑하는 태양열 주택을 설계하고 짓기 위해 새로운 방식으로 태양에너지, 에너지 보존 및 건축 설계를 통합하고자 한다. CCIAFF 엑스포는 준비 과정에서 국제화와 전문화라는 목표를 세웠다. 조직위원회는 세계적 수준의 현대 농업 기술, 유명 농업 상품 및 기업을 유치하고, 이들의 교류와 협력을 위한 일급 플랫폼을 구축하며, 호의적인 시장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궁극적인 목적은 국내에서 인기 있고, 세계적인 영향력을 행사하는 농업 행사로 부상하는 것이다.(서울=연합뉴스) 김현재 기자 = 애플이 아이폰·아이패드의 속도와 성능을 향상시킨 최신 운영체제 ‘iOS 12’를 18일 공식 배포했다. 지난 6월 말 iOS 12 베타 버전(공식 출시 전 오류를 수정하기 위해 일반 대중에 미리 배포하는 시험 버전)을 내놓은 지 3개월 만이다. 애플은 iOS 12 업데이트로 앱 시작 속도를 40% 빠르게, 키보드 작동 속도를 50% 빠르게 향상했으며, 카메라 구동도 최대 70%까지 빨라질 수 있다고 말했다. 이번 업데이트는 아이폰5S부터 지난 12일 발표된 아이폰 XS맥스에 이르기까지 대부분의 아이폰과 아이패드 시리즈에서 ‘설정-일반-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이번 업데이트에서 가장 눈길을 끄는 것은 나만의 애니모지(움직이는 이모티콘)로 불리는 ‘미모지(Memoji)’다.▲ 이효성…

▲ 미국에서 컵밥 파는 남자 = 송
Uncategorized / October 23, 2018

▲ 미국에서 컵밥 파는 남자 = 송정훈, 컵밥 크루 지음. 전교 꼴찌, 날라리 춤꾼, 송고(서울=연합뉴스) 강성철 기자 = 세계 각국에서 활약하는 동포 경제인들이 개성공단의 국제화를 도우려고 발벗고 나섰다. 세계한인상공인개성공단투자방문단(단장 김명찬)은 송고 파키스탄 정부의 통상·섬유·산업·투자 고문인 압둘 라작 다우드는 최근 파이낸셜타임스(FT)와의 인터뷰에서 “(중국과) 함께 사업을 계속할 수 있을지 살피기 위해 1년간 추진을 보류해야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CPEC 사업 기간이 5년가량 연장될 수도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파키스탄과 마찬가지로 일대일로 프로젝트의 핵심 국가로 꼽혔던 말레이시아는 이미 자국 내의 중국 주도 건설 사업을 전면 재검토하고 있다. 중국이 사업비 550억 링깃(약 15조원)의 85%를 융자하는 조건으로 추진돼 온 말레이시아 동부해안철도(ECRL)는 공사가 중단된 상태로 재협상이 진행 중이다. 말레이시아는 중국 국영기업이 수주한 3조1천억원 상당의 송유관·천연가스관 공사는 아예 취소하기로 했다. 림관엥 말레이시아 재무장관은 말레이 반도와 보르네오 섬에서 진행되던 “이 파이프라인 프로젝트들을 취소할 것이다. 이미 (중국 측에) 이와 관련한 서한을 보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상기된 표정으로 “평양에서 여러분을 이렇게 만나게 돼 참으로 반갑다”면서 “남쪽 대통령으로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소개로 여러분에게 인사말을 하게 되니 그 감격을 말로 표현할 수 없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이 “나는 나와 함께 담대한 여정을 결단하고 민족의 새로운 미래를 향해 뚜벅뚜벅 걷고 있는 여러분의 지도자 김정은 국무위원장께 아낌없는 찬사와 박수를 보낸다”고 하자 박수와 함성이 더욱 커졌다. 평양시민의 13번째 박수와 함께 문 대통령의 인사말이 끝나자 김 위원장이 문 대통령에게…

“김정은, 황병서 통해 朴대통령에
Uncategorized / October 23, 2018

“김정은, 황병서 통해 朴대통령에게 따뜻한 인사 전해””남북관계 풀어보자는데 의견일치…北, ‘파격적 행보’라 표현”(서울=연합뉴스) 차대운 홍지인 기자 = 북한의 김양건 노동당 대남담당 비서 겸 통일전선부장은 최근 건강 이상설이 제기된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 송고 자료 제공: The Publicity Department of Wulong District Committee of Chongqing Municipality(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옥철 특파원 = 내년 제91회 아카데미영화상 외국어영화 부문에 출품할 한국영화로 선정된 ‘버닝’을 연출한 이창동 감독이 다음 달 아카데미가 열리는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현지 영화학도들을 대상으로 한국영화 특강을 진행한다. LA한국문화원(원장 김낙중)은 2018년 가을학기에 미 주요 대학 영화학과 학생들에게 한국영화를 소개하는 ‘코리언 시네마 투어링 프로그램’을 마련한다고 17일(현지시간) 밝혔다. 김종관 감독(9월), 이창동 감독(10월), 명필름 심재명 대표(11월)가 초청돼 AFI, 채프먼, UCLA(LA 캘리포니아대학), USC(서던캘리포니아대학), UCI(어바인 캘리포니아대학) 영화학과 등을 찾아가며 교수와 학생들을 대상으로 수업한다. 이 프로그램은 2015년부터 진행해온 한국영화 홍보사업이다. 그동안 류승완, 정주리, 박찬욱, 김지운, 윤가은, 최동훈, 황동혁 감독 등이 초청돼 미국의 미래 영화학도들에게 한국영화를 소개했다. 특히 다음 달에는 아카데미에 출품하는 ‘버닝’을 현지 영화학도들에게 소개하는 장이 마련될 것으로 기대된다. LA한국문화원 김낙중 원장은 “미국 내 최고의 영화학교에서 한국영화를 상영하며 미래 영화학도들에게 한국영화를 소개하고 친밀도를 넓히는 일은 매우 중요한 사업”이라며 “특히 ‘버닝’을 홍보함으로써 효과가 배가될 것”이라고 말했다. ‘버닝’은 무라카미 하루키의 단편소설 ‘헛간을 태우다’를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미스터리한 면모를 지닌 세 남녀의 이야기를 그렸다. 올해 칸영화제 경쟁 부문에도 초청돼 호평을 받았다. 한국영화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채프먼 대학교…

(오클랜드=연합뉴스) 고한성 통신
Uncategorized / October 23, 2018

(오클랜드=연합뉴스) 고한성 통신원 = 호주 멜버른을 떠나 뉴질랜드 웰링턴으로 갈 예정이던 싱가포르항공 여객기가 조종사의 음주측정 실패로 운항이 취소됐다. 16일 뉴질랜드 언론에 따르면 싱가포르항공의 칼 슈버트 대변인은 전날 낮 멜버른을 떠나 웰링턴으로 가려던 SQ247편이 운항 승무원의 상태가 비행하기에 부적절하다는 판단이 내려짐에 따라 운항이 취소됐다고 밝혔다. 그는 “호주 민간항공안전국(CASA) 관리들이 승무원들에 대해 비행 전 마약과 음주 검사를 무작위로 실시했다”며 “문제가 된 조종사는 혈중알코올농도가 허용치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남에 검사를 통과하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는 그 조종사가 즉시 모든 업무에서 정직 조처돼 싱가포르로 돌아갔다며 “그는 그곳에서 전면적인 조사를 받게 될 것이다. 우리는 호주와 싱가포르 당국에 필요한 정보를 모두 제공하는 등 긴밀히 협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로 인해 웰링턴행뿐 아니라 웰링턴에서 다시 멜버른으로 돌아갈 예정이던 싱가포르항공편도 취소됐다. 슈버트 대변인은 싱가포르항공은 항공편 취소로 불편을 겪은 승객들에게 사과한다며 하지만 싱가포르항공은 승객과 승무원들의 안전을 최우선시하고 있다고 강조했다.본사 소재지 시카고 청년 지원 위해 200만弗 쾌척…내년부터 세계로 확대 (시카고=연합뉴스) 김 현 통신원 = 미국 시카고에 본사를 둔 세계 최대 패스트푸드 체인 ‘맥도날드’가 청년 취업 문제 해결에 힘을 보태기로 했다. 22일(현지시간) 경제전문매체 ‘시카고 비즈니스’와 USA투데이 등에 따르면 맥도날드는 고용 장벽에 마주한 시카고 지역 청년들의 취업 준비를 돕기 위해 총 200만 달러(약 22억 원)를 지원할 계획이다. 맥도날드는 ‘청년 기회'(Youth Opportunity) 이니셔티브로 이름 붙은 이 프로그램을 내년부터 전세계로 확대, 2025년까지 출장업계위 총 200만 청년의…

김정은 아래 북한 실세들 총출동,
Uncategorized / October 23, 2018

김정은 아래 북한 실세들 총출동, 오전 방남 뒤 밤에 귀환 박근혜 정부 이후 남북 최고위급 접촉… 정부 “관계개선 기대”(서울=연합뉴스) 차대운 홍지인 기자 = 북한의 황병서 군 총정치국장, 최룡해 당 비서, 김양건 대남담당 비서 등 북측 고위 인사들이 송고 During the launch, Honor also announced its partnership with KLY Media Group as both companies have the same mission to serve the youth with information and creativity through the use of high innovative technology. “We choose to work with Honor Indonesia because of its ‘For the Brave’ slogan, which has been carried out by Honor through its products ever since its arrival in Indonesia. Honor is a young lifestyle co-creator, which meets our company purposes,” said Steve Christian, CEO of KLY Media Group. “As you may know, we have fashion media like Fimela.com, sports media like Bola.com, and entertainment media like Kapanlagi.com, all of which are targeted for the youth. It is our pleasure to cooperate with Honor Indonesia and together with Honor, we want to provide a better life to the youth.” 중장기적 시야에서 항공우주, 제약, 바이오 등 지식기반의 고부가가치 산업을 키우는 것도 일자리를 만드는 데 도움이 된다. 이들 분야는 고용창출에는 시간이 걸리겠지만, 집중적으로 육성해야 미래 일자리를 확보할 수 있다. 게다가…

그러나 의료진의 이런 안도도 잠
Uncategorized / October 23, 2018

그러나 의료진의 이런 안도도 잠시. 그날 첫 온열질환자가 온 지 30분이 채 지나지 않아 또 다른 환자가 실려 왔다. 이번에는 폭염 경보 속에 공사장에서 일하다 쓰러진 50대 인부였다. 이 환자는 40도 가까이 치솟은 폭염 속에 아침부터 뙤약볕에서 일했다는 게 동료 인부들의 설명이었다. 첫눈에 보기에도 외국인 노동자보다 상태가 나빴다. 의료진들의 손길은 더욱 바빠졌다. 상황을 보건대 열사병 가능성이 크지만, 간혹 있는 뇌염이나 심한 탈수와 함께 동반된 뇌졸중 가능성을 배제하기 어려웠다. 최 전문의는 환자의 의식상태와 동공반응, 호흡음을 체크했다. 그 사이 간호사는 환자의 팔을 붙들고 수액라인 확보에 들어갔다. 일단 원인이 어느 쪽이든 40도가 넘는 고열은 빠르게 조절을 해야 하기에 차가운 생리식염수를 정맥으로 흘려보내기 시작했다. 환자의 몸에 물을 뿌려주면서 선풍기를 틀고, 응급실의 실내 에어컨도 최대치로 가동했다. 하지만 체온은 기대만큼 떨어지지 않았다. 낭패였다. 보통 응급실에서는 열사병 환자의 체온을 낮추기 위해 여러 가지 노력을 하게 된다. 그중에는 우리 몸의 내부 장기에서부터 온도를 낮추는 방법도 있다. 이 환자가 그런 경우였다. 너무 높은 열에 중추신경계가 열 발산을 포기해버린 것과 같은 상황인 셈이다. 통증에도 반응이 없어 일단 기관삽관으로 기도부터 확보하고 인공호흡기를 달았다. 이후 차가운 산소를 폐로 공급하며 폐부 깊숙이 있는 뜨거운 공기를 빼냈다. 지지부진한 상태에 있는 북항 재개발과 관련해서는 “시민이 체감할 수 있게 속도를 내겠다”며 “핵심시설의 하나인 복합환승센터 건립을 항만공사가 직접 맡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소개했다. 부산항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이는 한국 경제가 고용에 큰 도움
Uncategorized / October 23, 2018

이는 한국 경제가 고용에 큰 도움이 되지 않는 일부 장치산업 중심으로 성장하고 있기 때문이다. 올해 들어 8월까지 수출이 3천998억 달러로 작년 같은 기간에 비해 6.6% 증가한 것에도 반도체와 석유화학 등의 기여가 컸다. 이런 산업은 생산이 늘어나고 수출이 증가해도 일자리를 충분히 만들지는 않는다. 한마디로 한국 경제는 고용 없는 성장에 빠져들고 있다. 문화예술계에 따르면 서울에선 여의도 KBS홀과 장충체육관이 이번 공연 장소 후보로 물망에 오른다. 1천600여석 규모인 KBS홀은 첫 남북정상회담이 성사된 2000년 분단 후 첫 남북 교향악단의 합동연주회가 열린 바 있다. 장충체육관은 2005년 ‘자주평화통일을 위한 8.15민족대회가 열렸으며 4천500석 규모다. 국립극장 해오름극장은 현재 보수 공사를 진행 중이며, 예술의전당은 10월 공연 일정이 꽉 찬 상태로 확인됐다. 세종문화회관은 일정 문의가 없었다고 전했다. 주요 지방자치단체들은 이번 평양예술단 공연을 유치하기 위한 물밑 경쟁이 치열하다. 서울 이외 지역 공연지 후보로는 인천(인천아트센터), 광주(국립아시아문화전당), 출장가격 경기도 고양(고양아람누리), 경남 창원(성산아트홀) 등이 거론된다. 물론, 한국의 8월 취업자가 작년 같은 달에 비해 고작 3천 명 늘어나는 데 그친 것에는 최저임금 인상 등 정책적 변수가 부정적으로 작용한 측면도 있다. 그러나 한국의 산업 구조적인 문제도 고용불안의 주요 원인 중 하나임이 틀림없다.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 중 하나는 서비스와 내수산업을 키우는 것이다. 금융, 관광, 의료, 유통 등 서비스 산업을 육성하기 위해서는 해당 규제를 혁신하고, 국회에 묶여 있는 관련 법률들을 조속히 처리할 필요가 있다. 대법원은 이날 오전…

남북정상, 9월 평양공동선언 합의
Uncategorized / October 23, 2018

남북정상, 9월 평양공동선언 합의문 서명하고 교환 / 연합뉴스 (Yonhapnews) (평양·서울=연합뉴스) 평양공동취재단 이정진 기자 = 문재인 대통령과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19일 채택한 ‘9월 평양공동선언’은 한반도에 확고한 평화와 번영을 가져오기 위한 다양한 조항들로 채워졌다. 양 정상은 4월 27일 판문점에서 열린 첫 정상회담에서 그동안 단절됐던 남북관계를 정상화하는 데 집중했다면, 이번 회담을 통해서는 남북관계를 되돌릴 수 없는 수준으로 발전시키겠다는 의지를 과시했다는 평가가 나온다. 그 양대 축은 군사적 긴장 완화와 경제협력이다. 4·27 판문점선언에 담긴 합의사항들이 보다 구체화했다. 평양공동선언에는 ‘비무장지대(DMZ)를 비롯한 대치지역에서의 군사적 적대관계 종식을 한반도 전 지역에서의 실질적인 전쟁위험 제거와 근본적인 적대관계 해소로 이어나가기로 했다’는 내용이 담겼다. 남북은 판문점선언 이후 각종 군사회담을 통해 DMZ를 비롯한 남북 접경지역에서의 대치 상황을 줄이는 데 주력했는데, 남북군사공동위 가동 등을 통해 평화의 기운을 한반도 전역으로 확산하겠다는 것이다.브렉시트협상, 향후 수주가 중대고비…’노딜 브렉시트’ 피할까 내년 5월 유럽의회 선거 앞두고 EU 내부서 난민문제 ‘재부상'(브뤼셀=연합뉴스) 김병수 특파원 = 유럽연합(EU)은 19, 20일 이틀간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에서 비공식 정상회의를 열고 영국의 EU 탈퇴(브렉시트) 협상과 난민 문제 등 EU의 당면 현안에 대해 논의한다. 브렉시트 협상과 관련, 내년 3월 30일 EU를 탈퇴하는 영국이 EU와 아무런 합의 없이 EU를 떠나게 될 경우 적지 않은 혼란이 예상돼 향후 몇 주가 EU와 영국 간 협상의 중대 고비가 될 전망이다. 양측은 당초 비준과정 등을 고려해 오는 10월을 현상 시한으로 잡았으나 아일랜드와 북아일랜드 국경문제…

이스라엘 국영 방산업체 라파엘이
Uncategorized / October 23, 2018

이스라엘 국영 방산업체 라파엘이 개발한 지뢰제거 장비 ‘카펫(Carpet)’도 있다. 카펫은 드론이 아닌 철갑을 두른 전차에서 기화폭탄을 발사해 지뢰를 제거하는 것이 다른 점이다. 만약, 육군과 ADD가 개발을 서두른다면 우리나라는 드론체계를 이용해 지뢰를 제거하는 몇 안 되는 나라가 될 것으로 보인다. 오로모해방전선 “앞으론 평화적으로 투쟁”…에리트레아와 종전(카이로=연합뉴스) 노재현 특파원 = 동아프리카의 에티오피아 정부가 안팎으로 적극적인 화해 정책을 펴면서 옛 반군단체 대원들이 대거 고국으로 돌아왔다. 16일(현지시간) 아랍권 매체 알자지라방송에 따르면 과거 에티오피아 정부로부터 반군단체로 분류됐던 오로모해방전선(OLF) 대원 약 1천500명이 전날 에리트레아에서 에티오피아로 들어왔다. 이날 에티오피아 수도 아디스아바바의 메스켈광장에는 군중 수천명이 모여 망명 생활을 마친 OLF 대원들을 환영했다. 남측 예술단은 지난 4월 평양 공연 때 한 번은 1천500석 규모 동평양대극장에서 단독공연을, 두 번째는 1만2천여석 규모 류경정주영체육관에서 합동공연을 펼쳤다. 앞서 10여년간 가로막힌 남북 문화예술 교류의 물꼬를 튼 지난 1월 북한 삼지연관현악단 방남 공연도 900여석 강릉아트센터와 1천500여석 서울 국립극장 해오름극장에서 두 차례 열렸다. 도 장관은 지난주 한중일 스포츠장관회의 참석차 도쿄를 방문해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이번 평양예술단 공연도 서울과 지방에서 한 차례씩 두 차례 진행될 수 있음을 시사했다. 문체부는 이번 남북정상회담 전에 북측에 10월 중 공연이 가능한 수도권과 지방 도시 공연장 리스트를 전달했다. About VVDN Technologies VVDN Technologies is one of the leading product engineering, cloud and manufacturing companies that is uniquely positioned to deliver versatile, innovative, world-class quality…

(창원=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경
Uncategorized / October 23, 2018

(창원=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경남도는 올해 고용위기·산업위기 지역으로 지정된 지역에서 일자리 창출에 이바지한 기업을 선정해 인센티브를 주는 특별인증을 한다고 송고 제주도 민속자연사박물관은 추석 당일부터 이틀간(24∼25일) 박물관 광장에서 추석 민속 한마당을 연다. 이곳에서는 투호놀이, 딱지치기, 고무줄놀이, 윷놀이, 제기차기, 제주동차타기 등 다양한 민속놀이를 즐길 수 있다. 보리빵 나눔, 추억의 뻥튀기 등 먹거리가 제공되고 버블놀이 체험, 페이스페인팅, 캐러커처 등의 놀이마당도 운영된다. 팔씨름, 제기차기, 투호놀이, 딱지치기 등의 민속놀이로 가족 간 실력을 겨뤄보는 경연대회도 진행된다. (인천=연합뉴스) 인천시 남동구는 10월 5∼7일 소래포구 일대에서 ‘제18회 소래포구축제’를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소래로 올래! 꽃게랑 놀자!’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진행되는 이번 축제에서는 향토 음식 경연대회, 배호가요제, 주민자치동아리경연대회, 남동사랑콘서트, 맨손 대하 잡기, 꽃게낚시 등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 거리가 마련된다. 축제장 내 마련된 ‘수산물구이터’에서는 신선한 수산물을 바로 구워 맛볼 수 있다. 축제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누리집(http://www.namdong.go.kr/soraefestival/)에서 확인하면 된다. 신발공장이나 섬유공장 주변에는 극장이 있었고, 월급날에 맞춰 새 영화를 선보였다. 종이봉투에 현금으로 월급을 받던 시절이라 월급날이 되면 신발공장 출입문 앞에는 외상 술값을 받으러 식당이나 주점 주인들이 찾아왔고 그 일대는 난전 상인들이 몰렸다. 신발공장이 있던 부산진구 가야동, 개금동, 당감동에는 금은방이 성업했다. 베이비부머가 대부분이던 신발공장의 직원들이 혼기에 접어든 시기라 금은방에서 결혼반지나 돌 반지가 잘 팔렸다. 자취방이나 하숙집도 성행하는 등 신발회사 직원들이 썼던 생활비는 부산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1985년부터 1991년까지 삼화고무에서 근무한 경험과 자료 조사 등을 토대로 최근…